방귀를 참으면 가스는 어디로 갈까?

방귀의 70%는 입에서 들이마신 공기로 이루어져 있고, 10%는 장에서 음식이 분해될 때 생기는 가스, 나머지 20%는 혈액 속에 용해되어 있던 가스가 장으로 배어 나온 것이다

또 방귀의 주 성분은 질소로 전체의 60%이상을 차지하고 나머지는 수소, 이산화탄소, 산소, 메탄, 암모니아 등으로 이루어져 있고 이밖에도 무려 400 종류의 가스가 섞여있다

 

그럼 방귀가 나오려고 할 떄 억지로 참으면 그 가스는 어디로 갈까?

방귀를 억지로 참고 있을때 ..jpg

 

 


가스를 참으면 장의 벽을 통해 혈액 속으로 다시 들어가게 됩니다

 

방귀의 대부분이 공기의 구성 성분이기 때문에 큰문제는 안되지만 방귀를 너무오래 참으면 장으로 재흡수 되어 위장병의 위험을 초래합니다
아주 극단적으로 방귀를 참으면 게실증인 식도,소장,대장 등 주요 신체기관 벽에 비정상적인 작은 주머니가 생길 수도 있습니다.

또한 가스가 재흡수 될 경우 혈관을 타고 온몸 곳곳을 망가뜨릴수 있고 극소량이지만 방귀의 성분 중 하나인 벤조피렌과 나이트로자민이 암을 유발 시킬 수도 있습니다.

하루에 방출되는 방귀에 양은 약 500ml에 이른다고 하니 이 많은 양을 몸속에 담아두면 좋을 리 없습니다

방귀는 배출하기 좋은 곳에서 꼭 시원하게 해결하시길 바랍니다!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